• Home
  • 이용안내
  • 상담게시판
  • 즐겨찾기추가

상담게시판

상담게시판

희망나무

HOME >상담게시판

동일사주 결론 [3]
글쓴이 | 맹정훈
작성일 | 2017.10.19

 

                 (3) 동일사주는 몇 명이나 될까?

                우리나라의 2016년 출생자 수는 406,300명입니다.
                          매일 1,113명이 태어난 셈입니다.
               이를 12간지로 나누면 동일사주는 약 92명이 됩니다.


                     남녀의 사주해석이 크게 차이가 나는 것은 아니나,
                일단, 대운의 흐름이 서로 다르므로 다시 남녀로 구분하면
                             동일사주는 남녀 각각 46명입니다.

              1980년대 초 이전에는 연 평균 출생자수가 80만명 이상이므로
                 이때는 동일사주가 남녀 각각 90명 이상이 될 것입니다.

                (최근 몇십년간은 대체로, 낮 시간대에는 동일사주가 더 많고 
                     밤 시간대에는 상대적으로 동일사주가 적을 것임)

                       이렇게 적지 않은 숫자의 동일사주 소유자들의
                                          인생행로에서
                    80%, 90% 이상 일치하는 공통점을 찾아낼 수 있을지는
                                           의문이지만


                        사주논리가 전혀 엉터리는 아니고 동일사주에서는
                                비슷한 삶의 모습이 많이 발견되므로
                   각자마다 최선을 다해 수집하고 분석해 봐야 할 것입니다.

                       ( 다만, 컴 등에 떠돌아다니는 동일사주 사례는
                         그 다수가 진실이 아닌 것으로 추정이 되므로
                                 자료수집에 신중을 기해야 함 )

 

                                   4. 동일사주, 비슷한 삶

 

                      다음은 사주학의 재정립에 필요한 자료들입니다.

 

                                   (1) 박계화(朴桂花) · 박온화(朴溫花)

 

                  쌍둥이 자매로 195171115분 간격으로 태어남.

 

                      ① 같은 초..고를 함께 입학, 졸업.

                      ② 서울교대를 동시에 입학, 졸업.

                      ③ 같은 날 초등학교 교사가 됨.

                      ④ 같은 날 초등학교 교장이 됨. 같은 날 정년퇴임.

                      ⑤ 결혼은 언니가 2년 먼저 했고 언니는 딸 둘,

                                       동생은 아들 둘임.

                      ⑥ 두 분 다 노래를 잘 하는데 동생은 가수급.

                      ⑦ 외모가 똑 같았으나 결혼 이후 각자의 삶을 살면서

                                        조금 달라짐.

 

                                     (2) 조금상(趙金相) · 조옥상(趙玉相)

 

                   쌍둥이 형제로 1955년 청주사범학교를 함께 졸업한 뒤

                   함께 40년 가까이 평교사로 재직하다 같은 날 정년퇴임.

 

 

                                     (3) 이상동(李相東) · 이상근(李相根)

 

               19689240601분과 0616분에 태어난 쌍둥이 형제 기수.

 

                           동생이 먼저 입문했고, 형은 한 기 늦게 입문.

                결혼은 동생이 먼저 했고 기수 성적은 형이 51패로 단연 우위.

 

 

                                  (4) 순천경찰서 박형수 · 이영선 경위

 

                        똑같이 양력 1970102906시 출생.

             살아온 모습이 같아도 너무 같아 마치 도플갱어를 연상게 함.

 

                      ① 혈액형이 같은

                      ② 같은 날 논산훈련소 입소

                      ③ 임용일, 승진일 같음.

                      ④ 똑같이 5살 아래인 A형 여성과 같은 날 결혼.

                               ⑤ 똑같이 딸 2명

                               ⑥ 두 분 다 밝고 긍정적인 성격이라 함.

                      ⑦ 2014년에 두 분 다 부친을 암으로 잃음.

                      같은 날 결혼식 후, 여수공항에서 같은 비행기를 타고

                                            34일 제주도 신혼여행을 다녀왔는데도,

 

 

                                        서로가 서로를 모르다가

                   순천경찰서에 전입한지 1년 후, 함께 선거사범 수사를 다녀오면서

                                  대화를 나누다가 우연히 알게 됨.

 

                  이런 기이한 인연이 또 없을 것 같아 생일, 결혼기념일은

                                          두 가족이 함께 보낸다

 

 

                                                    ‘서로가 서로를 지지하며 살겠다’         ()

 

 

 

답변  수정 
 
49건이 등록되었습니다. (현재 페이지: 1/5)
검색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49  동일사주 결론 [3] 맹정훈 2017.10.19 202
48  동일사주 결론 [2] 맹정훈 2017.10.19 192
47  동일사주 결론 [1] 맹정훈 2017.10.19 188
46  동일 사주 [2] 맹정훈 2017.09.29 261
45  동일 사주 [1] 맹정훈 2017.09.29 235
44  [4] 이름한자의 한글표기와 혼란 맹정훈 2017.09.10 244
43  [3] 등기호적국(현 사법등기국)의 답변은 명백한 오류임 맹정훈 2017.09.10 238
42  [2] 두음법칙과 이름자와 가족관계등록과 맹정훈 2017.09.10 178
41  [1] 성자와 두음법칙 맹정훈 2017.09.10 183
40  泰자 획수 맹정훈 2017.07.22 432
글쓰기
목록보기
개인정보 취급방침찾아오시는길라임사이버문화센터
    한국정보보호산업협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