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이용안내
  • 상담게시판
  • 즐겨찾기추가

상담게시판

상담게시판

희망나무

HOME >상담게시판

순수 사주학자와 작명 행위
글쓴이 | 맹정훈
작성일 | 2019.03.25

 

        

                                   [1] 순수 사주학자란?

               순수 사주학자란, 이름 얘기가 나오기만 하면 그 즉시

                               '성명학은 없는 것이여 !!

               그렇게 꽥꽥 소리를 질러대는 사주학자들을 말합니다.

         사주학 원서에 이름이 없는 연유로(극히 일부에서 간략하게 언급),

               한 때는 거의 모든 사주학자들이 '순수 사주학자'였으나

                    삶을 영위하는 과정에서 다수의 사주학자들이

                               '사주학자 겸 작명가'로

                               변신해 버렸습니다.

        이런 와중에서 공식적으로 '사주학자 겸 작명가'로 변신하지 않고,

             그냥 사주학자로 남아있는 분들이 '순수 사주학자'입니다.

               [2] 순수 사주학자들의 성명학 지식

                       거의 모든 사람들은 이렇게 생각합니다.


                  '사주학자는 당연히 성명학에도 박식할 것이다'

                                   자, 그런가요?

                    아닙니다. 전혀 아닙니다. 완벽하게 아닙니다.

          순수 사주학자들의 성명학에 대한 지식 수준은 진짜 딱할 정도로

                                   백지에 가깝습니다.

             그분들의 성명학에 관한 말과 글을 통해서 그렇다는 사실을

                               금방 눈치챌 수 있습니다.

                               다만, 이 점에 대해서는 즉,

                   순수 사주학자들의 성명학에 대한 심한 무지는,

              성명학을 전혀 인정하지 않고 따라서 성명학 공부를 따로

                           하지 않은데에 기인하는 것이므로

             이상하다거나, 부끄러워 해야 할 일은 전혀 아닙니다.

                    [3] 순수 사주학자의 작명행위

               성명학을 치열하게 부인하는 순수 사주학자 중에서 일부는

             돈을 받고 작명을 하기도 하고 감명의 글을 쓰기도 하는데

                                이것은 좀 이상한 일입니다.

                                 이름에 길흉이 없다면서,

                    따라서 성명학에 대한 지식도 거의 백지에 가까운데도

            돈을 받고 작명도 하고 감명도 한다는 것이 도대체 뭔 얘기인가요?!

                          모순이 뭔지도 모른다는 얘기입니다.

                           거, 뭐, 모순의 글을 쓰는 것에 대해서는

          그런 모순의 글을 쓰건 말건 그것까지는 뭐 큰 대수가 아닐지 모르겠으나


              그러나, 저간의 사정을 전혀 알 지 못하는 선의의 의뢰인들에게

            상처를 주고 피해를 주는 행위는 심각한 문제가 아닐 수 없습니다.

                               순수 사주학자 왈(曰)

                                       '저, 근데 말이여


                   돈 받고 작명하는 거는 내가 생각해 봐도 쬐끔 앞 뒤가

                                안 맞는 거 같기는 한데 말이여,


                               거 뭐, 피해가 발생한다는 그 거,

                        그거는 쬐끔 어폐가 있다는 생각이 드는구먼,

                                     '아, 생각해 보더라구


                                     이름에 길흉이 없으니,

                              이런들 어떠하고 저런들 어떠하고

                 이렇게 작명한들 어떠하고, 저렇게 작명한들 어떠하단 말인가

                                        그말이여, 내 말은,

                어차피 길흉면에서는 전혀 차이가 없는 것이 아니냐구 내 말은!!


                                         그래서, 당연히

                          피해 역시 발생할래야 발생할 수가 없는 것이구 !!


                                    어때, 나 참 논리적이지!!

                                  내가 이렇게 머리가 좋다구!!

                                         '으이그, 으이그'

                    [4] 순수 사주학자들의 성명학 연구

                 순수 사주학자 중 어떤 분은, 그냥 따질 것도 없이 일언지하에

                                 성명학을 배척하고, 또 어떤 분은

                '열심히 따져 보았지만 이름이 운명과 관련이 있다는 어떤 증거도

                                     찾지 못했다'고 주장합니다.

                                    그런데, 따져 보았다구요?

                                           그럴리가요?

                                    뭘 어떻게 따져 보았길래

                            어떤 증거도 찾지 못했다는 것일까요?

                                [5] 분석 대상의 오류

               순수 사주학자(및 거의 모든 사주학자)들은 '좋은이름'의 의미를,

              '대통령, 고위관료, 재벌, 준재벌 등이 되게 해 주는 이름'으로

                                  그렇게 상정(想定)하고 있습니다.

                                       참으로 딱한 일입니다.

             대통령, 고위관료, 재벌 등의 이름에 어떤 공통분모가 있습니까?  혹,

             이름에는 없어도 그 분들의 사주에는 어떤 공통분모가 있습니까?

                                              없습니다.

                                       모두 없습니다.

           대통령, 재벌 등등은 주로 불가지(不可知. 알 수 없음. 우연)가 관할하는

                                         영역입니다. 그리고

                                불가지는 학문의 영역이 아닙니다.

         학문의 영역과 불가지의 영역도 직관적으로 구분해 내지 못한다면,

                                 학문 할 자격이 없습니다.

                                    [6] 좋은이름이란?

                     거의 모든 사주학자들은 높은 곳만 쳐다 보고 있습니다.

           이름에서도, 사주에서도 대통령, 고관대작, 재벌만 쳐다 보고 있습니다.

                                                 그러나,

                        그런 것은 불가지의 영역이지 학문의 영역이 아닙니다.

                       높은 곳을 쳐다보면, 사주도 이름도 보이지 않습니다.

                       낮은 곳을 쳐다보면, 사주도 보이고 이름도 보입니다.

                                        좋은이름이란,


               사고 당시의 그 타이타닉호에 승선할 가능성이 확률적으로

                      가장 낮은 그런 형식의 이름을 의미합니다.

                                    아, 물론 완벽은 없습니다.

               그 타이타닉호에 승선할 가능성이 완벽하게 제로인 그런 사주나 그런

                                    이름은 없다는 얘기입니다.

                 그러나, 확률적으로 보다 (꽤) 낮은 그런 류의 이름은 존재합니다.

                그래서 좋은이름은 '찢어진 우산' 이고 '구멍난 철모' 입니다.

              찢어진 우산과 구멍난 철모는 순수 사주학자의 눈에는 절대 보이지

                                              않습니다.

           물욕에 찌들고 마음만 급한 사이비 작명가의 눈에도 보이지 않습니다.

                                                예컨대

                                      유명인의 경우에도


                유명인의 높은 곳을(잘 나갈 때의 유명인) 바라보면 이름이 보이지

                                 않으나 (공통분모를 찾지 못하나),

       유명인의 낮은 곳을(고난, 고통) 바라보면 그 때는 이름이 보입니다.




답변  수정 
 
37건이 등록되었습니다. (현재 페이지: 1/4)
검색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37  왜 라임작명인가? 맹정훈 2019.05.15 203
36  수리성명학상으로 불리한 이름과 고난 (3) 맹정훈 2019.05.13 229
35  수리성명학상으로 불리한 이름과 고난 (2) 맹정훈 2019.05.13 181
34  수리성명학상으로 불리한 이름과 고난 (1) 맹정훈 2019.05.13 184
33  28수리의 통한(痛恨) 맹정훈 2019.04.25 169
32  연예인과 28수리 맹정훈 2019.04.14 863
31  연예인과 참척 맹정훈 2019.04.04 332
30  순수 사주학자와 작명 행위 맹정훈 2019.03.25 297
29  오직 수리성명학만 성명학 맹정훈 2019.02.26 501
28  바른작명가. 엉터리작명가 구별법 맹정훈 2019.02.09 660
글쓰기
목록보기
개인정보 취급방침찾아오시는길라임사이버문화센터
    한국정보보호산업협회